본문 바로가기

즐거운 나의 집!

히죽 히죽 저절로 웃게 만드는 하늘정원의 영산홍들

 

 

 

 

 

내 애들을 놓고 볼때엔 

남의 자식들보다 어딘가 나사가 헐거운거 같아 마땅찮은데

옥상에 피어주는 꽃만큼은

서울에서 우리것이 제일 멋진 거 같아

늘 갸웃하게 만든답니다.

툭툭잘라 키를 똑같게 만든 공원 꽃 보다

자유분망하게 멋진 선을 갖었으니 당연지사 우리것이 ....^^ ^^ ^^

 

 

 

 

 

 

 

 

 

 

 

 

 

 

 

 

 

 

 

 

 

 

 

 

 

 

 

 

 

 

유별스레 꽃송이가 커다랗고 

정신이 반짝 들도록 쌔하얀 영산홍이 피기 시작하면

핑계거리가 생긴 은찬할미

자주 자주 커피타서 자주 자주 올라 마신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