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우리집의 먹거리.

[명품 카레라이스] 만들고 해피콜에 고구마도 통삼겹도 구어 막걸리 파티열다.







들 들 뒤져 나딩구는 식재료를 모웁니다

야채칸이랑 고기칸에서 꾸역 꾸역 솔찮게 나오네요

통조림 대신한 딱딱한 옥수수와 완두콩은 고기랑 미리 익힙니다.


 





버터를 넉넉히 두른 팬에  강냉이랑 고기가 익으면

각종 야채를 썰어 넣고 볶다가

생수를 붓고 설렁 설렁 끓여 줍니다.


 





몽울 지지않게 미리 풀어 놓았던 카레와 강황

재료 다 익은 끓는 팬에 쏟아 붓고

약불에 한참을 젓으며 끓이다가 마무리 합니다.


 





두어국자 담긴 접씨 한켠에 잡곡밥 곁들이면  

딱히 특별한 반찬 없이

김치 한가지 만으로도 용서가 됩니다.






ⅹ ⅹ ⅹ ⅹ ⅹ ⅹ ⅹ ⅹ





얇게썬 불고기 세근을 들여 옵니다

키위와 배섞어 갈아 얼렸던 즙에 30여 분 재었다가

갖은 양념에 무쳐 넣고 필요시에 꺼내 볶습니다.


 





불린 당면을 깔고 낙낙하게 물을 넣으면

찌개 대용으로도 되고

볶으면 불고기도 되는 만만한 보물입니다.







ⅹ ⅹ ⅹ ⅹ ⅹ ⅹ ⅹ ⅹ




지름신에 사로 잡힌 영감님

말리다 말리다 포기한 나

배달 되기가 무섭게 실험 들어 갑니다





신이난 영감님

 실험재료 구입차 득딸같이 달립니다

고구마도 툭툭자른 통삼겹도 굽습니다 ...^^

▽  

 





막걸리 파티가 벌어지네요

명이장아찌 마늘장아찌 오이지 새우젓

이리하야 이렇게 또 ....^^